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 보양식의 최고봉 '삼계탕'의 유래
  • (서울=뉴스1) 김수경 에디터
  • 승인 2018.07.17 17:58
  • 댓글 0
PREV
NEXT
  • 5
  • 5
  • 5
  • 5
  • 5
17일은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초복이다. 옛 조상들은 이날 삼복더위를 물리치기 위해 ‘이열치열’의 방법으로 보양식을 즐겼다고 한다. 보양식 중 단연 으뜸으로 꼽히는 ‘삼계탕’. 이 삼계탕이 이전에는 ‘계삼탕’으로 불렸다는 사실. 알고 먹으면 더욱 재미있는 한식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news1] ‘푸드·요리·맛집·다이어트’ 뉴스 제보 - food@news1.kr

(서울=뉴스1) 김수경 에디터  foo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강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김수경 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카드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