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너무 뚱뚱해" 지적에 지인 살해 칼부림 50대 남 검거
  • (춘천=뉴스1) 김경석 인턴기자
  • 승인 2017.07.17 13:13
  • 댓글 0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뚱뚱하다는 이유로 말다툼 중 흉기로 지인을 두차례 찔러 살해한 일용직노동자 한모씨(55)가 검거됐다.

17일 춘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4일 오후 3시쯤 강원 춘천시 피해자 오씨(50)의 원룸에서 함께 술을 마시다 한씨가 오씨에게 배가 나왔다며 외모를 지적하자 서로 외모에 관련해 말다툼이 시작됐다.

이에 한씨는 홧김에 부엌칼과 과도로 배와 목을 한차례씩 찔러 오씨를 숨지게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일용직노동자인 한씨와 오씨는 사건 당시 막걸리 8병을 함께 마신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 후 한씨는 이날 오후 3시18분쯤 "친구 자택에 가보니 배와 목이 칼에 찔린 상태로 술을 먹고 죽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하지만 경찰은 과학수사 결과와 한씨의 진술이 맞지 않은 점을 이상하게 여겨 본격 수사에 들어갔다.

그 결과 한씨는 "배를 찔렀다"며 자백을 해 경찰은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앞서 한씨는 알코올 중독 관련 치료를 한차례 받았던 경력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한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검토한 후 이날 법원에 청구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춘천=뉴스1) 김경석 인턴기자  kks10190@

<저작권자 © 뉴스1강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춘천=뉴스1) 김경석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카드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